선수협 이근호 회장, 코로나19 성금 1억 1000만원 기부 > 협회소식

본문 바로가기
게시판

협회소식 목록

협회소식

선수협 이근호 회장, 코로나19 성금 1억 1000만원 기부

페이지 정보

작성자 KPFA 작성일20-03-09 11:11 조회42회 댓글0건

본문

프로축구선수협회장을 맡고 있는 K리그1 울산 현대 베테랑 공격수 이근호(35)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행렬에 동참했다.

국제보건의료 단체인 스포츠닥터스는 6일 이근호가 축구인을 대표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의약품 후원으로 1억 1000만원을 전해왔다고 밝혔다. 해당 기부금은 의약품, 손 세정제, 마스크 등 의료지원에 필요한 필수물품을 후원하는데 전액 쓰일 예정이다.

최근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확산으로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은 국민과 선수단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K리그 개막 일정을 잠정 연기했다. 이근호는 이 같은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국민에게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기부 의사를 밝혀왔다.

이근호는 “국내 축구팬들 뿐 아니라 모든 국민이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이다. 바이러스 극복을 위해 힘쓰고 계신 의료진 및 관계자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하루빨리 코로나19 위협에서 벗어나 경기장에서 만나길 간절히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근호는 평소에도 유소년축구, 장애어린이, 어린이재활병원건립 등 다양한 분야에 관심을 보이며 기부금을 쾌척해 ‘기부왕’다운 면모를 보이고 있다. 




(베스트일레븐 임기환 기자/네이버 기사 발췌)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사단법인 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 | E-mail : kpfa.official@gmail.com
Copyright © 사단법인 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 All rights reserved.  [ ADMIN ]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